인포스탁 시황속보

신한은행?매일유업 협약…"육아맘 위한 금융서비스 마련"
11일(목) 서울시 중구 소재 신한은행 본점에서 진행된 ‘매일유업-신한은행 전략적 제휴 협약식’을 마치고 기념촬영하는 모습. 신한은행 주철수 부행장(왼쪽)과 매일유업 조성형 부사장. 사진=신한은행
11일(목) 서울시 중구 소재 신한은행 본점에서 진행된 ‘매일유업-신한은행 전략적 제휴 협약식’을 마치고 기념촬영하는 모습. 신한은행 주철수 부행장(왼쪽)과 매일유업 조성형 부사장. 사진=신한은행

[인포스탁데일리=전예지 기자] 신한은행이 매일유업과 손잡고 육아맘을 위한 금융서비스 마련에 나선다.

신한은행은 11일 서울 중구 본점에서 ‘매일유업?신한은행 전략적 제휴 협약식’을 갖고 앞으로 출산·육아를 위한 다양한 금융서비스를 제공하겠다고 밝혔다.

신한은행은 2016년부터 ‘아이행복바우처’를 운영해 아이의 적금 가입시 1만원 추가 적립, 1천원 아동학대 예방기금 적립을 제공해왔다. 매일유업은 임신·육아 포털사이트 ‘매일아이’를 운영하고 있다. 이번 협약을 통해 양사의 플랫폼을 공유하고 육아맘 고객을 위한 차별화된 서비스를 확대겠다는 방침이다.

우선적으로 양사는 ▲신한은행 모바일 플랫폼 쏠(SOL)을 통해 매일유업에서 운영하고 있는 맘클래스 참가 기회를 제공 ▲마이 신한 포인트를 활용한 매일유업 제품 구매 ▲양사 고객 간 공동 이벤트 진행 등을 추진할 계획이다.

신한은행 관계자는 “이번 협약으로 육아맘 고객들에게 실질적인 혜택을 제공하는 기회를 가질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면서 “앞으로도 다른 산업 간의 활발한 제휴를 통해 다양한 고객들의 금융 니즈를 충족시켜 드릴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전예지 기자 yejeejun@infostock.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