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포스탁 시황속보

한화시스템, '에어택시 시장' 진출…美기업에 2500만달러 투자
장시권 한화시스템 대표와 벤 티그너 K4 에어로노틱스 CEO 가 미 캘리포니아주(州) K4 에어로노틱스 본사에서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한화시스템)
장시권 한화시스템 대표와 벤 티그너 K4 에어로노틱스 CEO 가 미 캘리포니아주(州) K4 에어로노틱스 본사에서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한화시스템)

[인포스탁데일리=이동희 기자] 한화그룹 방산계열사인 한화시스템이 미래 교통수단으로 주목 받는 '에어택시 시장' 진출에 박차를 가한다.  

한화시스템은 이를위해 해외 PAV 기업인 미국 K4 에어로노틱스에 2500만 달러(한화 약295억원)를 투자한다고 11일 밝혔다.

K4 에어로노틱스는 고효율 저소음의 PAV를 구현할 다수의 특허를 가지고 있다. 특히, 전기 추진식 PAV 제품 개발에 기반이 될 기술 라이센스도 보유하고 있어, 시장진입을 위한 주요 요구 조건을 만족할 업체로 평가받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한화시스템은 이번 투자를 통해 K4 에어로노틱스의 일정 지분을 확보하고, 미국 시장을 공략할 PAV 개발에 함께 참여하게 된다. 

회사 측은 "PAV는 한화시스템의 항공전자·ICT 기술력을 활용해 새로운 분야로 사업을 확대해 나갈 수 있는 대단히 매력적인 사업 아이템"이라며 "글로벌 투자와 선도기업 협력을 통해 회사의 미래 성장동력으로 적극 육성해나가겠다고 말했다. 

한편, PAV는 교통체증, 대기오염 및 소음 등을 극복할 새로운 운송수단으로 부각되고 있다. 보잉과 에어버스 등 글로벌 항공기 제조업체와 여러 스타트업이 개발을 본격화하고 있다.

 

이동희 기자 nice1220@infostock.co.kr